Tuesday, October 18, 2011

선동렬

작년 코리언시리즈에서 너무 여유만만한 모습을 보였던 것이 안 좋게 작용했을까?

삼성의 문화에서는 카메라가 비추고 있는 동안에는 빡쎄게 기는 모습을 보여줘야 하는데,...

감독이 긴장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오랜만에 코리안시리즈에 올라온 삼성 선수들에게 도움이 될 거라는 계산이 있었을 수도 있는데 말이다.

어찌 됐든 선동렬이 기아의 감독으로 온 것은 팀으로나 선 감독으로나 잘된 일인듯.
-------------------------------
Visit http://iplaws.co.kr

No comments:

Post a Comment

블라디보스톡 온 지 4개월

2020년 상반기가 벌써 다 지나갔다. 올해는 1, 2월달은 출국 준비 하느라 바빴고, 3월에는 원래 예정보다 2주 일찍 출국하느라 정신없었다. 블라디보스톡으로 들어와서는 2주간 자가격리해야 했는데, 그 2주간은 아무 것도 한 것 없이 시간이 지나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