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October 23, 2017

춘천 2017

이제 춘천 길을 좀 알겠다. 사실 그렇게 복잡한 길은 없는데, 그 동안 내비에만 의존해서 다니다보니 길을 익히지 못했다.

이번에 새로 간 곳:

  • 이디오피아 벳 - 알쓸신잡을 보고서
  • 광수생각(왕돈까스가 진짜 크다) - 호텔 근처에 있는 돈까스집이라서. 돈까스는 아기의 페이버릿 음식
  • 춘천MBC(마당에 현대조각전을 하고 있었다) - 호텔 바로 옆에 있다.
  • 김유정문학관 - 예전부터 가보고 싶긴 했다.

예전에 갔는데 이번에 안 간 곳: 

  • 샘밭 막국수(좀 멀어서)
  • 강원도청 근처 독일빵집(피컨파이가 명물) - 이번에는 도청 근처에 가질 않았다
  • 세종호텔(레노베이션을 해야할 때가 아닐까?) - 숙소를 상상마당스테이에 잡아서
  • 세종호텔 옆에 있는 단독주택형 카페(오디오가 좋다. 대신 커피는 쏘쏘) - 세종호텔에 묵질 않아서
  • 로봇박물관, 애니메이션박물관 - 매년 갈만한 곳은 아닌듯

예전에 갔던 곳이고 이번에 또 간 곳: 

  • 이월선 닭갈비(구 온의1.5 닭갈비) - 아내는 어린이놀이장이 있기 때문에, 나는 양념이 순한 맛이라서.
  • 자라섬 - 주목적이었으니

가려고 생각했으나 안 간 곳: 

  • 막국수박물관 - 아기가 아직 체험해볼 만한 나이가 아니었고, 체험 안 하면 막국수 못 먹는다길래
  • 꿈자람 놀이공원 - 시간이 안 나서

리스트를 만들어보니, 안 간 곳이 많네.
-------------------------------
Visit http://ipporn.net

No comments:

Post a Comment

블라디보스톡 온 지 4개월

2020년 상반기가 벌써 다 지나갔다. 올해는 1, 2월달은 출국 준비 하느라 바빴고, 3월에는 원래 예정보다 2주 일찍 출국하느라 정신없었다. 블라디보스톡으로 들어와서는 2주간 자가격리해야 했는데, 그 2주간은 아무 것도 한 것 없이 시간이 지나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