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February 14, 2018

GM의 군산공장 폐쇄는 reshoring의 일환일 수도 있다

GM의 군산공장 폐쇄는 경영여건 악화 때문에 이뤄진 결정이 아닐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든다. 트럼프 대통령이 자화자찬하면서 한 말: "내가 대통령이 되지 않았으면 이런 소식들은 듣지 못했을 것"이라는 게 GM의 결정을 자신의 공으로 돌리려는 꼼수만은 아니었을 것으로 본다. 

Trump hails GM decision to close S. Korea plant
"You don't hear these things, except for the fact that Trump became president," Trump said. "Believe me, you wouldn't be hearing that. So they're moving back from Korea to Detroit. They're moving."

백악관 간담회서 밝혀…"GM이 미국으로 돌아오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제너럴모터스(GM)의 한국 군산공장 폐쇄 결정을 자신의 공으로 돌리는 듯한 발언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여야 상하원 의원들과 백악관에서 무역을 주제로 간담회에서 한미자유무역협정(FTA)을 거론하며 "공정한 협정으로 바꾸기 위해 협상을 하거나 폐기할 것"이라며 "하지만 우리가 그걸 하기 전에 GM이 벌써 디트로이트로 돌아오게 됐다. 정말 중대한 발표"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가 대통령이 되지 않았으면 이런 소식들은 듣지 못했을 것"이라며 "그들이 한국에서 디트로이트로 돌아오고 있다"고 재차 강조했다.
GM과 한국GM은 전날 경영난을 겪는 한국GM에 대한 자구노력의 일환으로 한국GM 군산공장을 5월 말까지 완전히 폐쇄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하지만 공장 폐쇄 이후 생산 시설을 한국에서 미국으로 옮기겠다는 발표는 없었다.
로이터통신은 트럼프 대통령이 GM의 군산공장 폐쇄 결정을 한미 FTA를 공격하기 위한 수단으로 삼았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또 트럼프 대통령이 GM측으로부터 생산 시설을 미국으로 이전할 계획인지 등에 관해 들은 내용이 있느냐는 질문에 백악관은 명확한 답변을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No comments:

Post a Comment

Let's Learn How to Pronounce Jair Bolsonaro

[Jai Bousonaro] seems to be close to what Brazilians call the new president elect, according to http://www.pronouncekiwi.com/Jair%20Bolson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