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March 02, 2018

김보름 신드롬과 나향욱 신드롬의 공통점

1. 옳다 그르다에 대해 이견이 있을 수 있다는 점을 도저히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많다. 전체주의와 유교문화의 잔재.

2. 언론에 비친 모습은 여러 진실 중의 하나일 뿐이라는 걸 모르는 사람들이 많다.

3. 헌법상 양심의 자유는 '내 맘대로 할 자유'이지 '네 마음대로 할 자유'를 말하는 건 아니다라고 오해하는 사람들이 많다.

에트 세트라. 에트 세트라.

------

글을 길게 쓸까 하다가 여기서 마무리한다.

나향욱씨의 승소를 환영한다. 나는 그의 발언 내용('민중은 개돼지')에 조금도 동의하지 않지만, 저급한 표현을 발라내고 나서 그 생각의 핵심만을 놓고 보면 그다지 새롭지 않은 정치사상이고 입에 재갈을 물려서라도 막아야 할 정도의 위험한 사상도 아니다. 그저 시민 다수의 기분을 나쁘게 했다는 이유만으로 특정한 사상을 입에 담은 행위를 처벌해서는 안 된다. 발화자가 공무원이라 할지라도. 

No comments:

Post a Comment

두만강의 어원

두만강(Tumen River)의 이름은 어디서 유래되었을까? 네이버검색을 해보면 투먼은 만(灣)을 뜻하는 만주어에서 유래되었다고 한다. 과연 그런지는 만주어 전문가에게 물어봐야 할 일이다. 재미있는 건, 러시아 사람에게 두만강의 뜻을 물어보면 '...